날짜: 1996-06-07 | 글쓴이: 도아 | 7099 번 | 프린트 | 메일로보내기

제 7강 - 스타일 쉬트의 의존성


Cascading Style Sheets는 아직 폭넓게 사용되고 있지 않지만 CSS의 오용은 이미 시작되었다. 적당히 사용될 때 스타일 쉬트는 모든 사용자가 접속할 수 있는 페이지를 만들면서, 독특하고 매력적인 프리젠테이선을 제공하는 효과적인 도구일 수 있다. 그러나 페이지의 메시지가 스타일 쉬트에 종속되자 마자 그 페이지는 웹에서 실패하게된다.

Style sheets는 저자가 프리젠테이션을 풍부하게 할수 있도록 설계되었지만 저자가 이것을 제어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스타일 쉬트는 사용자가 필요시 선택함으로서 자기 자신의 스타일 쉬트로 대치될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특정 스타일에 의존하는 저자는 상당수의 사용가 자신의 페이지에 접속할 수 없다는 것을 발견하게된다.

스타일 쉬트를 잘못 사용한 예가 소위 CSS 갤러리라고 부르는 곳에 예시되어있다. 여러 사이트에서 나타나는 공통적인 문제는 "그림자 효과"이다. 이 것은 음의 여백을 사용함으로서 만들어지며, 스타일 쉬트에 크게 의존한다. 스타일 쉬트가 제거되었을 때 사용자의 선택상의 잘못이든 또는 브로우저가 CSS를 지원하지 못하든간에 이 페이지는 사용할 수 없게된다.

예로서 SpaceGUN Magazine 을 조사해 보자. 이 사이트는 Microsoft's CSS Gallery 에 등록된 소설 잡지이다. 스타일 쉬트를 사용하면서 M$IE 3.01를 이용해서 보면 이 페이지는 확실히 독창적이고 시선을 끈다.

SpaceGUN Magazine

그러나 스타일 쉬트를 끌 경우, 동일한 브로우저라도 결과는 전혀 다르게 나타난다.

SpaceGUN

아주 분명한 이야기겠지만 이 페이지는 웹 상에서 사용할 수 없다. 이것은 이 페이지를 아주 뒤죽박죽을 만들어 독자들을 떠나게 만드는 그림자 효과와 다른 음의 여백에 때문이다. 이 예는 또한 스타일 쉬트에 지나치게 의존한 경우 반듯이 실패한다는 것을 보여주고 있다. 웹문서를 접근할 수 없다면 이러한 웹 문서는 더이상 쓸모가 없다.

스타일 쉬트를 설계하는 사람은 어떠한 방법으로든 자신의 웹 페이지가 스타일 쉬트에 의존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몇몇 사용자는 WingDings 글꼴을 사용해서 실제 이미지를 내려받는 추가적인 시간과 혼란없이 도안을 만드려고 시도했다. 내려받는 시간을 줄이려는 노력은 존경할만 하지만 이러한 저작은 사용자가 가지고 있는 WingDings 글꼴과 사용할 수 있는 스타일 쉬트--WWW에서 결코 보장할 수 없는 조건--에 의존한다.



다음글: 제 8강 - 서식 파일 지원표 (7402)1996-06-08
이전글: 제 6강 - HTML과의 연결 (12538)1996-06-06

세상사는 이야기

  • 장난(?)으로 시작한 여 >
  • 탈옥의 필수, QuickDo >
  • 윈도 10, 한영 전환도 >
  • 바보도 할 수 있는 War >
  • 북마크에도 확장 아이 >
  • 크롬은 가라, 비발디가 >
  • 감히 아이폰 관리의 최 >
  • 디지털 노마드의 편집 >
  • [블로그 복귀 알림] 새 >
  • 오타도 즐거운 안드로 >


  • RSS 구독 (익명 | 회원 | 강좌 | 포럼)
    (C) 1996 ~ 2014 QAOS.com All rights reserved.